트렌드

씽굿콘텐츠 트렌드 상세보기

"학교 밖 청소년에게도 공모전 문호 개방해 주세요"

작성자 김동연 기자 2020.07.21 18:11 조회 7,252회 댓글 2건






* 학교 밖 청소년도 있어요!

 

청소년 참여 공모전을 운영하는 기관에서는 으레 참가자격을 ·고등학생으로 정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우리 사회의 대부분의 청소년은 학교를 다니고 있기 때문에, ‘청소년이라고 하면 당연히 ·고등학생일 것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알고 계셨나요? 해마다 약 5만 명의 청소년들이 다양한 이유로 학교를 그만두고, 전체 36만여 명(2016년 기준)의 청소년들이 학교 밖에서 삶을 꾸려 가고 있다는 사실을요.

 

대부분의 사람들은 단순히 이들이 학교에서 문제를 일으켜서 학교를 나왔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학교를 그만두는 청소년들은 원하는 것을 배우려고”(23.4%), “특기를 살리려고”(15.3%), “검정고시를 준비하려고”(15.5%) 등 나름대로 뚜렸한 주관과 이유가 있습니다.

 

 

그래서 학교에 다니는 학생들처럼 학교 밖 청소년들도 다양한 디자인공모전, 문학공모전, 영상공모전 등에서 자신들의 기량을 펼치고 싶어 합니다.

 

그런데 참가자격 : 전국 초··고등학교 재학생과 같은 표현을 보면, 학교 밖 청소년은 학교를 다니지 않아도 참가가 가능한지 묻는 불편한 절차를 거쳐야 합니다. 대부분의 공모전은 표현만 그럴 뿐, 학생이 아니어도 참가가 가능한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단순히 그 불편한 절차만 한 번 더 밟으면 해결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하지만 위의 사례와 같이 어떤 대회나 공모전의 경우는 특별한 이유 없이 참가자격을 학교 재학생으로 제한합니다. 이 때문에 학교 밖 청소년들이 소외감을 느끼게 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 공모전 명칭에 학생보다는 청소년으로

 

 

청소년 참여 공모전을 계획하고 계신 기관 담당자님들께 부탁드립니다. 운영하고자 하시는 행사명칭 속에 ·고등학생 사생대회’, ‘고교생 영상공모전학생이라는 단어가 들어 있다면, ‘청소년으로 변경해 주시는 것 어떨까요?

 

그리고 참가자격을 ·고등학생이라고 하기보다는 ·고등학생 및 동일연령 청소년또는 13~18세 청소년으로 표현해 주시면 어떨까요? 그러면 학교 밖 청소년들도 망설임 없이 당당하게 공모전에 참여할 수 있을 것입니다.






 

* 학교 밖 청소년 권리지킴 가이드북과 함께

 

 

공모전 참여 외에도 다양한 상황에서 학교 밖 청소년이 학생들과 동등한 권리를 누릴 수 있도록 사회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여성가족부와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이 학교 밖 청소년 권리지킴 가이드북을 만들었습니다. 가이드북에는 위에서 공모전 홍보내용도 실려 있습니다.

 

사회구성원들의 작은 관심과 세심한 배려가 학교 밖 청소년이 당당한 사회구성원으로 자라는 데 큰 힘이 됩니다. 공모전 기획단계에서부터 학교 밖 청소년 권리지킴기억해 주세요.

 

 

_ 김동연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

댓글 (2)

코멘트
답글
  • 김해인 2020.09.07 14:35
    학교 밖 청소년으로써 동의합니다
  • 2020.07.29 15:33
    안타깝네요
    너무도 좋은 제안같아요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48 [인터뷰] 코로나 학번인데 몸이 10개라도 모자라요!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2.03.29 3958
447 [칼럼] 20대의 적, ‘무기력증’을 극복하는 노하우 장미 대학생 기자 2022.03.29 4394
446 [기타] 4차 산업혁명의 시대, 뜨는 직종 job아라! 최은서 대학생 기자 2022.03.29 4207
445 [글로벌] 글로벌 시대! ‘영어 실력’보다 더 중요한 이것은? 서진주 대학생 기자 2022.03.29 23823
444 [캠퍼스온] 대학생 선호 기업상의 변화 ‘네카라쿠배당토’ 아세요? 장미 대학생 기자 2021.12.24 4078
443 [인터뷰] 값진 경험과 공모전 스펙 두 마리의 토끼 잡기! 최은서 대학생 기자 2021.12.24 5770
442 [인터뷰] “대학생활 1인 다역, 바쁘지만 많은 걸 배워요!” 김보명 대학생 기자 2021.12.24 5349
441 [칼럼] 당신은 ‘갑’인가요? ‘을’인가요?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1.12.24 5513
440 [글로벌] 12월 해외 크리스마스 홀리데이 마케팅의 모든 것! 이채린 대학생 기자 2021.12.24 6968
439 [기타] K-POP, ‘음악 산업 트렌드’ 알고 준비하세요! 서진주 대학생 기자 2021.12.24 6216
438 [캠퍼스온] 대학 캠퍼스 교류활동 ‘메타버스’에서 실현해요! 최은서 기자 2021.11.16 4088
437 [인터뷰] “공모전 출전부터 산학 협력 프로젝트까지 도전해요” 장미 기자 2021.11.16 4601
436 [인터뷰] 아이들을 위한 멘토링은 내 꿈도 확장할 수 있었던 기회! 김보명 기자 2021.11.16 4235
435 [칼럼] 이슈 중심에서 문제해결 중심으로 변해야 할 국민청원 서진주 기자 2021.11.16 5512
434 [기타] 아무리 영상시대라도 독서 포기하지 마세요! 이채린 기자 2021.11.16 4532
433 [글로벌] “우린 깐부잖아”대사는 외국어로 어떻게 번역될까? 김수빈 기자 2021.11.16 5218
432 [캠퍼스온] 대학생만 누릴 수 있는 복지혜택, 챙기고 계신가요? 서진주 기자 2021.10.07 5750
431 [인터뷰] “학과 내 연구학회, 학생들끼리도 잘해요!” 김보명 기자 2021.10.07 5637
430 [기타] 취미가 직업으로, 용기 있는 한 청년의 창업 이야기! 최은서 기자 2021.10.07 3193
429 [칼럼] 비건 패션·비건 뷰티 알고 계세요? 이채린 기자 2021.10.07 36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