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씽굿콘텐츠 트렌드 상세보기

젊음의 도전, 열차 타고 유럽여행 갈까?

작성자 송윤지 에디터 2019.12.02 09:46 조회 70회 댓글 0건

"시베리아 횡단열차에 대한 모든 것"

Global


젊음의 도전, 열차 타고 유럽여행 갈까?
시베리아 횡단열차에 대한 모든 것


최근 tvn 예능 ‘시베리아 선발대’가 소개한 시베리아 횡단열차 여행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오랜 기간의 여행인 만큼 알아볼 것도, 준비해야 할 것도 많은 시베리아 여행, 함께 알아볼까요?


말만 들어도 가슴 설레는 시베리아 횡단열차. 열차 위에서 보내는 특별한 일상과 창밖으로 보이는 유럽의 아름다운 풍경은 열차 여행을 선택하는 큰 매력으로 다가오기도 합니다.



- 시베리아 횡단열차 내부

열차 속에서 숙식을 해결하는 시간이 긴 만큼 시베리아 횡단 열차 객실의 구조를 알아보는 것은 필수적입니다. 시베리아를 횡단하는 루트의 열차에는 러시아 특급 열차 ‘피르메니’가 있습니다.




객차의 내부 시설은 객실의 등급을 어떻게 선택하느냐에 따라 다르기는 하지만, 화장실, 승무원실, 음용 온수를 담은 사모바르가 있습니다.

횡단열차의 종류에는 구형과 신형이 존재합니다. 1등석 ‘에스베(SV)’는 2인 1실 침대가 놓여져 있는 구조로, ‘침대칸 열차’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신형 횡단열차의 1등석 가격은 보통 70만원대를 호가한다고 합니다. 2등석은 ‘쿠베(Kuppe)’라는 이름으로 불리며, 4인 1실 침대칸의 구조입니다. 다소 자유롭게 콘텐트를 사용할 수 있으며 문을 잠글 수도 있습니다.


1등석보다 50%가량 저렴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가장 저렴한 3등석은 ‘플라츠카르트(Platskart)’로 5인 1실의 개방형 침대칸입니다.

객차 1량당 54명의 정원이 있고, 복도를 따라 이어집니다. 3등석이 가장 인기가 많아 매진되는 경우가 많으니 미리 예매하는 준비성이 필요합니다.


오랜 여행이지만 샤워가 쉽지 않은 탓에 여행을 망설이는 사람들도 존재하기 마련입니다. 칸이 많지 않아 사용이 어렵다는 단점이 있기는 하지만, 샤워실은 2등석 칸에 존재하고, 250루블 정도(한화로 약 4000원)의 가격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시베리아 횡단열차에서는 기본적으로 이불, 베갯잇, 담요와 수건이 제공됩니다. 그 외 세면도구, 휴지와 같이 개인의 사용할 물품을 준비해가는 것이 중요합니다.



횡단열차로 가볼 추천 여행지


▲ 시베리아 횡단열차 여행지 1호 바이칼호


- 바이칼호(Lake Baikal)
바이칼호는 ‘시베리아의 진주’라고 불리며, 이름처럼 맑고 푸르다는 특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면적의 3분의 1을 차지하는 웅장한 크기를 비롯하여, 세계에서 가장 깊고 맑다고 알려진 호수입니다.

호수 안에는 27개의 크고 작은 섬이 존재하는데, 시베리아의 정취를 감상하고 싶다면 그 중 하나인 ‘알혼 섬(Olkhon Island)’로 떠나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열차가 남쪽 호반을 지나며 바이칼호를 마주하게 될 때, 그 어떤 구간 중 가장 아름다운 경치가 펼쳐진다는 여행자들의 생생한 증언이 이어지기도 합니다.



- 블라디보스토크(Vladivostok)
다양한 관광지가 즐비해 있는 블라디보스토크는 철도의 동쪽 끝에 위치해 있습니다. 블라디보스토크에 있는 중앙역은 전 세계 여행자로 가득한 시베리아 횡단열차의 시작점이자 도착점인 장소입니다.

시내로 나와 독수리 전망대에 오르면, 아름다운 야경을 자랑하는 금각교와 항구, 도시 전경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러시아의 샌프란시스코’라고 불리는 만큼 감각적인 도시의 모습이 장관처럼 펼쳐지는 장소입니다.

열차 속이 일상이자 특별한 여행이 되는 새로움, 이번 겨울 시베리아 횡단열차로 색다른 유럽을 마주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글_송윤지 에디터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23 [칼럼] ‘족보’ 잘 얻는 것도 실력이라고요? 유정우 에디터 2019.12.02 96
열람중 [글로벌] 젊음의 도전, 열차 타고 유럽여행 갈까? 송윤지 에디터 2019.12.02 71
321 [인터뷰] “우리 전공도 심화시키고 고등학생 경제교육도 시키고” 조민재 에디터 2019.12.02 122
320 [캠퍼스온] 공모전 초보자, 팀원 찾으려면, 교내 해커톤으로! 최숙 에디터 2019.12.02 96
319 [인터뷰] 취업성공 1원칙은, 지피지기면 백전불태! 이연희 에디터 2019.12.02 146
318 [인터뷰] 나의 대기업 인턴 합격 비법은 바로 이것! 한지호 에디터 2019.12.02 97
317 [글로벌] ‘이런 날도 있었어?’ 한지호 에디터 2019.11.12 162
316 [칼럼] 성큼 다가온 AI(인공지능) 면접 시대 우리가 넘을 방법은 무엇일까? 최숙 에디터 2019.11.12 302
315 [인터뷰] “창업에 실패하고 값진 능력들을 얻었어요” 유정우 에디터 2019.11.12 453
314 [캠퍼스온] 넓은 캠퍼스, 킥보드가 교통수단으로! 이연희 에디터 2019.11.12 435
313 [인터뷰] “도시재생, 대학생과 행정을 연결시키다” 조민재 에디터 2019.11.12 268
312 [인터뷰] “현장 경험을 통해 정확한 방향을 설정했어요.” 송윤지 에디터 2019.11.12 585
311 [글로벌] 대학 캠퍼스에서 세계를 경험하다! 유정우 에디터 2019.10.01 869
310 [캠퍼스온] 확대된 수시채용, ‘위기’일까 ‘기회’일까? 이한솔 에디터 2019.10.01 777
309 [인터뷰] 총 1844만 원의 크라우드 펀딩 성공! 최숙 에디터 2019.10.01 1560
308 [인터뷰] 패션뷰티 마케팅 동아리 ‘트렌디스’ 한지호 에디터 2019.10.01 852
307 [기타] 취업성공 스토리 이연희 에디터 2019.10.01 1054
306 [칼럼] ‘스마트 워크’로 스마트하게 공모전 해보기 조민재 에디터 2019.10.01 486
305 [글로벌] 청년창업, 이제는 해외로 도전해 볼까? 최숙 에디터 2019.09.12 810
304 [기타] 대학생 해외 연수 프로그램 ‘파란사다리’ 이한솔 에디터 2019.09.12 8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