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씽굿콘텐츠 통계 상세보기

누구나 참여, 대학생대상 비해 1.5배

작성자 조예랑 인턴기자 2015.05.12 11:51 조회 7,964회 댓글 0건

공모전을 참여할 수 있었던 응모대상은? 공모전에는 다양한 참가자격이 있습니다.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공모전은 물론 대학생이나 초중고생 대상도 있습니다.
응모대상별 공모전 유형에 대한 다양한 통계조사를 정리해 소개합니다. 


글_조예랑 인턴기자



 

공모전 주최 측이 선호하는 응모대상은 누구일까요?  <그림1>은 지난 2014년 4월1일부터 2015년 3월 5일까지 씽굿사이트에 등록된 공모전 1,800건을 응모대상 자격 유형별로 정리하여 나타낸 표입니다.
 
 집계에 따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한 ‘제한 없음’이 1,329건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그 다음으로 공모전의 주된 응모대상인 ‘대학생’(875건)과 ‘대학원생’(432건 복수)이 차지한다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외에 직장인/일반인(250건), 고등학생(244건), 중학생(152건), 초등학생(77건) 순으로 참가자격 유형이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결국 공모전은 대학생 중심으로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지만, 일반인 누구나 참여가능한 공모전들이 대학생 대상 공모전보다 1.5배 가까이 더 많다는 점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일반인들도 다양한 공모전에 관심을 갖고 꾸준히 도전해 보실 것을 권합니다.  
 

그렇다면 응모대상 선호도와 주최기관의 연관성은 어떨까요? 최다 응모대상 상위 5위와 주최기관 최다 상위 5위를 취합하여 통계분석 해 보았습니다.

먼저, <그림2>에서 보시는 바와 같이 ‘대학생’ 참가자격에는 대기업(100건)과 중소 및 벤처기업(176건) 주최 공모전의 그래프가 월등히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 

이와 반대로 직장인/일반인과 고등학생 응모대상에는 상대적으로 대기업(12건, 8건)의 공모전 건수가 확연히 낮은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이는 대기업 주최사가 취업을 준비하는 대학생, 대학원생들에게 보다 더 많은 기회를 주기 위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제한 없음’ 카테고리에서는 학교/재단/협회(352건)의 그래프가 가장 높고, 뒤이어 중소/벤처기업(312건)과 중앙정부기관(231건) 순을 보이고 있습니다. ‘고등학생’ 카테고리에서는 상대적으로 학교/재단/협회(138건) 주최사의 그래프가 압도적으로 높다는 것을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응모대상별 공모분야를 그래프로 정리한 이미지가 <그림3>입니다. 가장 눈에 띄는 차트 부분이 있습니다. 바로 ‘대학생’ 카테고리에서 대학생활의 꽃이라고 볼 수 있는 체험/참여(427건) 분야 그래프입니다. 그래프가 상대적으로 높다는 점에서 역시 대학생과 대외활동은 매우 밀접한 연관성을 가지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실제로 대학생들은 취업준비를 위해 각종 마케터, 기자단, 서포터 등의 체험/참여 분야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체험/참여의 분야는 다른 어떤 응모대상보다 대학생 응모대상에게 가장 많이 열린다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공모전 분야에서 UCC영상의 경우에는 누구나 참여 가능한 ‘제한 없음’(222건)과 ‘대학생’(64건)이 가장 많다는 걸 알 수 있습니다. 또한 ‘고등학생’(44건)을 대상으로 한 UCC영상의 분야도 비교적으로 많았습니다. UCC는 고등학생들이 가진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넘치는 끼와 열정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좋은 공모전 분야입니다. 고등학생 씽커 여러분의 참여로 이어지길 바랍니다.



응모대상별 채용 특전은 <그림4>와 같이 분석됐습니다. 역시나 특전의 혜택을 가장 많이 누리고 있는 응모대상은 대학생 참가대상이었습니다.

대학생 대상 공모전의 경우 취업에 필요한 인턴채용의 기회가 42건, 입사 시 가산점이 41건이었으며, 정직원 채용 기회도 2건으로 집계되었습니다. 대학생 다음으로 대학원생 대상 공모전의 특전이 두 번째로 많았습니다. 대학원생의 경우에는 입사 시 가산점 특전이 20건으로 가장 높았고, 인턴채용이 18건이었습니다.

물론 꼭 대학생이나 대학원생 대상 공모전만 입사특전을 주는 것은 아닙니다. 응모대상에 제한 없이 입사 시 가산점을 주는 공모전도 있기 때문에 대학생과 대학원생이 아니더라도 입사하고 싶은 기업의 공모전이 개최된다면 꼭 도전해 보세요.

응모대상별 공모전 현황 분석통계가 공모전을 좀 더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셨나요? 올해도 유익한 월간 공모전가이드북이나 씽굿과 함께 다양한 공모전에 도전해 보시길 바랍니다. ​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 [설문] 한번쯤 해보고 싶은 직업 1위 '연예인' 편집부 2015.07.23 7837
13 [설문] 대학생‧직장인 83% “공모전 취업 큰 도움” 편집부 2015.06.23 12581
12 창업공모전 여름방학 가장 활발 편집부 2015.06.17 9144
11 공모전에 강한 대학 따로 있을까? 조예랑 인턴기자 2015.06.01 7234
10 나 자신에게 맞는 삶의 속도를 찾아보세요 하경대 에디터 2015.06.01 7898
9 [설문] 기업 창조적 인재상은 ‘결과와 성과를 내는 인재’ 편집부 2015.05.28 7385
열람중 누구나 참여, 대학생대상 비해 1.5배 조예랑 인턴기자 2015.05.12 7965
7 대학생·직장인 10명 6명 “벤처창업 꿈꿔 봤다” 편집부 2015.04.23 7277
6 [설문] 2040세대 50% "문화생활 만족" 편집부 2015.03.26 7474
5 한 해 취업특전 공모전 100여개 이상 진행 편집부 2015.03.16 6639
4 [설문] 공모전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 '아이디어' 편집부 2015.02.25 8470
3 체험·참여 공모전 연간 661건 '봄에 풍성' 편집부 2015.02.11 7095
2 2014년 한 해 동안 총 2,291건 공모전 시행 편집부 2015.02.05 7037
1 [설문] 새해 영향력 매체, SNS엔 카카오톡 1위 편집부 2015.01.22 77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