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씽굿콘텐츠 통계 상세보기

대학생·직장인 10명 6명 “벤처창업 꿈꿔 봤다”

작성자 편집부 2015.04.23 17:20 조회 7,278회 댓글 0건

대학생 및 직장인들 10중 6명은 벤처 창업을 꿈꿔 본적이 있지만 창업이냐 직장생활이냐 선택에서는 직장생활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모전포털 ‘씽굿’(www.thinkcontest.com)과 취업·경력관리 포털 ‘스카우트’(www.scout.co.kr)가 공동으로 대학생 및 직장인 482명을 대상으로 지난 3월 25일부터 4월 15일까지 진행한 ‘벤처 창업’에 대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벤처 창업을 꿈꿔본 적이 있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62%가 ‘있다’고 답했으며 38%가 ‘없다’고 밝혔다. 10명중 6명은 창업에 대해 고민했다는 것이다. 


하지만 창업과 직장생활, 가능하다면 어느 쪽을 선호하느냐는 질문에 창업보다 직장생활이 앞섰다. 창업 선호도는 29.3%였으며 직장생활 선호도는 응답자의 절반 가까은 48.1%로 집계됐다. 그 외 모르겠다는 대답은 22.6%였다. 

대한민국에서 벤처 창업하기 환경 수준에 대해서는 다소 부정적인 의견이 앞섰다. ‘보통’이라고 답한 이들이 40.9%로 가장 많았고, 안 좋은 편(19.3%), 매우 안 좋다(12.9%)가 매우 좋다(10.6%), 좋은 편(16.4%)보다 좀 더 많았다.

 

● 창업(29.3%)보다는 직장생활(48.1%) 선호도 높아

● 쇼핑몰 형태 37.6%, 아이디어비즈니스 창업 22.4%

● 창조경제 조건 ‘대기업·중소기업 상생정책’(24.1%) 1위

● 벤처 창업 롤모델 1위에 ‘애플의 고 스티브 잡스’ 선정 ​​

 

대학생 및 직장인들은 벤처창업 중 가장 하고 싶은 형태에 대해 창조적인 새로운 창업보다는 기존 시스템을 활용한 창업을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쇼핑몰이 37.6%로 가장 많았으며, 프랜차이즈 형태를 25.5%가 꼽았다. 60%이상이 쇼핑몰이나 프랜차이즈 형태를 선택한 것이다. 반면 아이디어비즈니스 창업은 22.4%였으며 신제품 발명은 5.6%, 창업지원 공모전에 출품은 2.3%, 1인 기업은 1.9% 순이었으며 기타는 4.8%였다.


벤처창업을 위해 가장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것 1위에 ‘자금력’(40.0%)이 올랐다. 2위에는 ‘참신한 아이디어(비즈니스모델이나 상품)’(23.0%)가, 3위에는 기술력(11.2%)이 꼽혔다. 이외에 국가 지원(10.6%), 마케팅 및 홍보능력(5.2%), 경험과 노하우(3.1%), 인력관리운영(2.7%), 법무, 회계, 세무 경영지식(1.5%), 기타 2.7%로 나타났다. 


벤처창업에 도전하지 못하는 이유에 대해서도 ‘자금력 없음’(35.7%)이 1위로 꼽혔고, 기술력 없음(23.9%)과 아이디어 부재(12.7%)가 각각 2위, 3위로 선택됐다. 이어 창업관련 경험 부족(11.4%), 자신감과 열정 결여(6.0%), 법무, 회계, 세무 경영지식 없음(3.5%), 마케팅, 홍보 능력부재(2.7%), 인력관리운영 능력부재(2.3%), 가족의 반대(0.8%), 기타(1.0%) 등이었다.

 

벤처창업을 하기에 가장 유리하다고 생각되는 나이에 대해서는 ‘30대’가 47.3%, ‘20대’ 37.6%, ‘10대’가 6.8%였으며 ‘40대’가 5.4%, 50대 이상이 2.9%였다. ‘창조경제’ 성공을 위해 가장 필요하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대기업과 중소기업 상생 정책’(24.1%) 1위로 선정됐다. 2위엔 ‘창의적인 인재육성과 기업문화 개선’이 16.8%였다.


이어 ‘실패과정을 인정하고 재기할 수 있는 문화구축’(16.4%), ‘각종 아이디어 공모 및 사업지원책 활성화’(16.0%), ‘다양한 분야의 융합을 통한 산업과 일자리 창출’(11.2%), ‘실리콘밸리 수준의 벤처창업 육성정책 마련’(8.7%), ‘금융, 관광, 신재생 등 한국의 특화산업 모델 발굴’(2.5%), 문화, 한류 육성 경제 활성화(2.1%), 기타 2.3% 등 다양한 주문이 쏟아졌다. 


한편 벤처창업을 위해 가장 롤 모델로 삼고 싶은 인물에는 애플의 고 스티브잡스가 35.5%로 1위를 차지했고 구글의 래리 페이지 25.5%로 2위, 페이스북의 마크 주크벅그가 20.1%로 3위에 올랐다. 뒤이어 빌게이츠(7.1%), 소프트뱅크 손정희(5.8%), 야후 제리양(3.5%), 기타(2.5%) 등의 순이었다.


글_이동조 기자 / 설문협찬_ 스카우트 ​

​​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4 2020 미리 그려보는 취업특전 공모전 예상지도 편집부 2020.03.02 11514
53 지난 1년 공모전 총 3,435건 씽굿 등록 (1) 편집부 2019.12.02 9435
52 씽굿공모전 2019 조회수 베스트 20선 편집부 2019.11.01 11103
51 연간 홍보마케팅 공모전 202건 진행 편집부 2019.10.01 8819
50 2019 대한민국 공모전 분야별 지도 편집부 2019.09.02 9246
49 지난 해 하반기 ‘취업특전 공모전’ 80개 진행 편집부 2019.08.02 7506
48 주최사 심사기준 평가키워드 통계분석 편집부 2019.07.01 9785
47 대외활동 참가자격 ‘누구나대학생’ 93.1% 편집부 2019.06.03 7163
46 작년 5~7월 시행 정부기관 아이디어 공모전 최다 편집부 2019.05.02 8844
45 인기 조회수 탑 ‘한글날 예쁜엽서 공모전’ 편집부 2019.04.01 10013
44 씽굿 “지난 1년간 총 2949개 이상 공모전 시행됐다” 편집부 2019.03.05 10643
43 2018년 가장 인기 있었던 공모전은? 편집부 2018.10.24 19474
42 2018 하반기 공모전 통계 분석 편집부 2018.09.20 11103
41 2018 통계로 보는 ‘공모전’ 이야기 편집부 2018.03.21 16564
40 2018 공모전 최신 핫 트렌드는 이것! 편집부 2018.02.22 15507
39 2017년 씽굿 조회수 핫 공모전 베스트 10 편집부 2017.10.16 15844
38 최근 1년 씽굿 등록 취업특전 공모전 161개 이상 편집부 2017.09.12 12986
37 “공모전 65% 누구나 참여가능해요!” 편집부 2017.08.14 12908
36 주최사가 알아야 할 ‘공모전의 힘’ 10가지 편집부 2017.07.17 10659
35 공모전 수상작품 볼 수 있는 사이트 14선 편집부 2017.06.19 44906